내년부터 '포괄간호서비스'에 건강보험이 적용돼 하루 5~6만 원이던 간병비가 6천원정도로 낮아질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.


포괄간호서비스는 보호자나 간병인 대신 간호사와 간호조무사가 간병 서비스까지 제공하는 것으로 건강보험 본인부담률은 20% 수준에서 검토되고 있다.

보건복지부는 21일 열린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를 열고 "포괄간호서비스에 건강보험이 적용되면 입원료 본인부담은 종합병원 기준으로 하루당 약 1만2천원~1만6천원 정도가 될 것"이라며 "이는 현재보다 약 3천원~6천600원 정도 증가한 금액"이라고 말했다. 

복지부는 포괄간호서비스가 도입되면 간호 인력 수요가 급증할 것이라는 우려에 대해 "포괄간호서비스는 2017년까지 준비가 된 지방 중소병원을 중심으로 단계적으로 확대할 계획이고 내년부터 간호학과 정원을 1천명 정도 늘려놨기 때문에 간호사 확충은 문제가 없을 것"이라고 말했다.

/디지털뉴스부
<저작권자 ⓒ 경인일보 (http://www.kyeongin.com)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



인천 서구(검단, 마전동, 오류동, 당하동, 원당동, 검암동,

연희동, 경서동, 심곡동 등), 계양구, 부평구, 경기도 김포 

등의 어르신들과 함께 하는 복지콜 노인복지센터 내에는

주간보호, 방문요양, 방문목욕, 요양원이 있어요

관심있으신 분은 아래를 참조해서 문의해주세요

복지콜 노인복지센터

(주야간보호, 공동생활가정, 방문요양, 방문목욕)

TEL: 032-565-3129

 

H.P: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http://bokjicall.com

Blog: http://blog.naver.com/timinger   


에서 알려드립니다 ^^